해외음반매장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코난 조회 84회 작성일 2020-10-28 16:11:44 댓글 0

본문

일본 중고음반 성지 디스크 유니온에 가보았다 - 도쿄 중고음반매장 탐방기 1부

본격 도쿄 중고음반매장 탐방 여행!

일본에는 책이나 음반같은 미디어문화 매체의 중고나 대여 문화가 상당히 대중화 되어있습니다.
그래서 어딜가나 중고매장을 쉽게 접할 수 있죠
음반을 수집하시는 분들한테는 천국이 될 수도 있는 동네입니다.

음악CD 같은 경우는 일본에선 신품이 워낙에 비싸기 때문에 중고CD를 노려보시는게 좋습니다.

도쿄 중고 음반 매장에 관해 궁금한점 있으시면 댓글 주시면 친절히 답하여 드리겠습니다

재미있고 유익한 정보가 되시길 바라며~

#도쿄여행 #중고음반 #디스크유니온

* 모든 매장의 영상들은 사전동의를 구하고 촬영하였습니다.

페벌리버 인스타그램 : http://www.instagram.com/fevalriver
DEVIL K : lp 구하러 미친듯이 돌아다녔던 기억이... ㅎㅎ
일본에서 제일 즐거웠던 추억입니다.
매니아적인건 일본에서도 구하기 힘들었어요
ㅠㅠ
박헌중 낭만경찰의 남미음악, LP음반소개 : LP 페어 합니다.  부산 입니다.
일시 : 5.23(토) pm 14:00~20:00장소 : 부산 서구 충무대로 56(암남동)송도 탑스빌 3층(문화주소 ‘동방’)내용은, -.음악 좋아하는분 누구나 참여를 열열히 환영합니다.자기가 팔고자 하는 것, 물물 고환 하는 것 가지고 오시면 더욱 좋습니다. 셀러분들의 많은 참여을 부탁 합니다.저도 곽성삼님 시디,카세트 테잎과 가사집 묶은거, 기타 카세트 테잎을 준비합니다. 특히 구경 많이 오세요.입장은 무료입니다. 오셔서 커피한잔(3천원) 마시면서 음악 애기 합시다.
정희성 : 그렇죠 세월이 지나보니까
아무래도 온라인으로 대량 구매보다 오프라인에서 한장두장 샀을때가
그 해당 음반을 들을때 당시 상황이 생각나면서 추억돋죠 ㅋ
국립묘지김창룡 : 우리나라 중고음반 적정가는 2000원이 맞음....지금은 너무 거품임~~
불암통 : 소싯쩍 디깅 많이했는데 멋지네여
관심 : 김밥레코즈랑 도프레코드 우주만물 미오레코드 종로좌판 가주세요
Black Groove : 좋은 영상 넘 즐겁게 잘 봤습니다 . 저도 거의 매년마다 도쿄가서 디깅하면 넘넘 행복하더라구요. 천국입니다 정말 ... ㅠㅠ
똘작가 : 와 너무 좋은영상이네요~~ 일본에도 일본드라마ost 음반을 파나요?ㅎㅎ
최최영 : 저 뭐하나만 여쭈어볼게요...중고 lp가격은 다 비슷한가요 아니면 희소성에 따라 각각 다른가요..? 대충 어느정도에 가격대가 형성되는지 궁금합니다ㅠㅠ
강민혁 : 일본문화를 싫어하더라도 내가 좋아하는 명반 덕질하고싶더라면 일본을 갈수밖에 없다는 생각이 들어요. 예전에 저희 누나가 동유럽모국가 교환생 시절 영국가서(브렉시트 때문에 돈을 많이 썻다고 들었습니다 ㅇㅅㅇ)외힙 좋아하는 저를위해 cd매장에 찾아가서 페이스톡 화상채팅으로 cd 쏴줄때 제가 투팍행님 명반인 all eyes on me을 요청했지만 그 매장에선 그게 없어서 아쉬워했던 기역이 나네요
우리나라에도 팝송전문 중고lp가게들이 많이 존재하고 제가 사는 울산에도 있습니다만 거기는 일반 음반매장하고 비교하기 미안할 정도로 초라해보이고 (해적판lp도 보였던 기역이...) 힙합장르 lp 없는거(심지어 슈거 힐갱 도 없음 부들부들)알고 난뒤에 두번다시 그곳을 찾아가지 않았죠
울산도 디스크 유니온 같은 중고음반매장이 있으면 좋을거 같아요 ............
(알라딘 이 영상보고 분발해라)

김구라의 ☞취.향.저.격☜ 동묘의 LP판 가게에서 추억 여행하다♬♩ | 아재 감성 느와르 아빠본색 188 회

가게에서 남아있는 유재하의 마지막 앨범(감-동)
감성이 촉촉해지는 음악여행!

아빠들의 힐링타임! 아재 감성 느와르 아빠본색
매주 일요일 밤 9시 30분 방송
nam ja aie nam ja aie : 여기는 사람 봐가면서 눈탱이 치는 곳이라 차라리 남대문 에서 찍으시지 훨 낳은데

[컬렉팅 세상만사] “사인 붙은 음반이 최고” 수집가 성승모 정신과 의사

"좋은 음악을 들으면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이 됩니다."

28일 대구 중구 한 카페에서 만난 성승모(53) 씨는 "학창시절부터 듣던 LP의 매력에 흠뻑 빠져 4년 전부터 음반을 본격적으로 모으기 시작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그가 음반을 꺼내 테이블에 펼치자 카페는 순식간에 전문 음반사를 방불케 했다.

그는 지난 2017년 요미우리신문사와 가나자와공업대학 주최로 열린 '세계를 변화시킨 레코드전'을 본 뒤 감명을 받아 음반을 모으기 시작했다. 그동안 그가 국내외를 막론하고 모아 온 사인반(원작자 등이 음반에 사인을 한 것)은 아주 다양했다. 특히 젊은 시절 듣던 LP판부터 최신 아이돌 음반까지 수집에 대한 열정은 장르를 가리지 않았다.

"음반을 수집하고 음반과 관련된 사인, 사진, 음반을 모으고 감상하면 마음이 편해집니다"

정신과전문의 의학박사인 성승모 휴앤힐정신건강의학과 원장은 좋은 음악은 심신의 안정에 도움이 된다고 소개한다.

성 씨는 현재 500여 장의 LP와 CD 음반을 가지고 있다. 음반을 친한 지인들에게 선물로 나눠주기도 해, 그를 거쳐간 음반은 수천장에 이른다.

수많은 음반 중에서도 성 씨는 정명훈의 1974년 차이코프스키 콩쿠르 수상 실황음반을 특히 좋아한다. 그는 "2018년 가을쯤 일본 오사카를 방문했다가 우연히 구매한 음반"이라며 "정명훈 선생님에게 사인을 받기도 했는데 선생님도 발매된 지 몰랐을 정도로 귀한 음반"이라고 설명했다.

또 그는 대구찬가인 패티김의 '능금 꽃 피는 고향(길옥윤 작사·작곡)'에 대한 사인반도 소중하게 간직하고 있다. 그는 "노래를 만드신 분은 돌아가셔서 직접 사인받지는 못했지만 그가 생전에 남긴 사인반을 어렵게 구해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대구 출신인 그는 대구의 대표 가수 김광석에 대한 음반도 수집 중이다. 김광석은 숨을 거둔지 24년이 지나 친필 사인반을 구하기는 어렵다는 것이 그의 설명이다. 상황이 이렇다보니 그는 김광석을 추모하기 위해 발매한 가수들의 음반을 수집하고 있다. 그는 '안녕 광석이 형' 음반제 작에 참여해 '거리에서'를 부른 조동희의 사인을 받았고 '그녀가 처음 울던 날'을 부른 프롬(Fromm)의 사인도 공연장에서 직접 받았다.

국내 유명인 뿐만 아니라 해외 가수 사인반도 수집하고 있다.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를 본 뒤 수집한 음반 'A Night At The Opera'도 가지고 있다. 이 음반에는 보헤미안 랩소디가 수록됐다. 그는 "프레디 머큐리까지 포함된 전 멤버가 활동하던 시기에 받은 사인반으로 우리나라에도 가지고 있는 사람은 거의 없을 것"이라고 음반에 대해 설명했다.

그는 이처럼 오랫동안 사랑을 받고 있는 음반을 비롯한 최신 아이돌의 음반도 수집하고 있다. 특히 대구, 경북과 인연이 있는 가수의 음반을 주력으로 수집 중이다.

최근 그는 대구 출신 가수 헤이즈의 한정판 음반에 사인을 받는 등 관련 사인반을 모으고 있다. 그는 "지난해 가을쯤 경주에서 헤이즈가 자이언티와 합동공연을 할 당시 어렵게 표를 구해서 갔었다"며 "공연이 끝난 뒤 젊은 팬들 사이에서 사인을 부탁했고 나이 많은 중년남성 팬이다 보니 눈에 띄여 사인을 해줬다"고 음반과의 인연을 설명했다. 또 "당시 다른 팬들도 이분은 꼭 사인을 해주라며 도와 주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또 그는 해외 경매를 통해 헤이즈의 모습과 사인이 담긴 사진 작품을 구매하기도 했다.

다른 대구 출신인 BTS 뷔와 슈가의 친필 사인이 담긴 사진을 구매하기도 했다. 우주소녀 보나, 걸스데이 소진, 민효린, 볼빨간사춘기 등의 사인 음반이나 사인이 담긴 사진도 수집했다.

그는 앞으로 희귀 음반들을 많은 사람들과 공유하기 위해 전시회를 개최하고 싶다는 포부도 밝혔다. 성 씨는 "퀸이나 김광석 등 기념비적 사인반을 모아 양보다는 희귀한 음반들을 모아 전시회를 열어 보고 싶다"며 "많은 사람들이 도와 준다면 충분히 이뤄낼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
장택구 : 안녕하세요성동에있던이
진영입니다너무너무반가워요선생님
VHS 비디오테이프 TV : 사인반만 200장 대단하네요
최정은 : 교수님 음악에 대한 열정에 멋지십니다^^

... 

#해외음반매장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108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iccmedia.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